logo
 
 
 
prev 2021. 04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회갑잔치가 기억이 안나서
   "육갑잔치 잘 치루셨어요?"

 

* 애기 할머니가 교보문고에 가서 손주에게 사다 줄 책을 한참 찾는데
  안내 직원이 와서
  "무슨 책 찿으세요" 했더니

  "돼지고기 삼형제 있나요."

  직원이

  "아~네, 혹시 아기돼지 삼형제 찾으시는거 아니에요?"

 

* 아이스크림 사러가서

  '설레임'이 기억이 안나서
  "망설임 주세요."

 

* 어지럼증으로 이비인후과에 간 여성환자가 의사에게
   "나팔관에 이상이 있어 어지러운가 봐요" 하니까

   의사 선생님께서
   "달팽이관 말씀하시는거죠?"

 

* 은행에 통장 재발급 받으러 가서
   "이거 재개발 해주세요."

 

* 사돈댁에 보낼 '이바지 음식' 주문을 할려고 전화를 해서
   "여보세요 '씨받이 음식' 주문하려는데요."

 

* '우리 부모님은 한살 차이신데요'라고 해야 하는 걸
   "우리 부모님은 연년생이세요."

 

* 친구집에 갔는데 그 어머님이

   "포크레인 먹어라." 하셨다
   알고보니 <콘 프레이크> 였다.


* 소보루 빵 사러 빵집을 갔는데
   주인아저씨 얼굴이 심한 곰보인걸 보고 갑자기 당황하여
   "소보루 아저씨, 곰보빵 주세요"

 

* 식물인간이 된 지인의 아들 병문안을 가서 위로의 말을 하는데

   "아드님이 야채인간이 되셨으니 얼마나 마음이 아프시겠어요."
   식물인간이란 단어가 생각이 안나서...


* 누구랑 전화통화를 하다가 갑자기 주머니를 뒤적이며...

  “나 핸드폰 없어졌다. 좀있다 통화 하자" 하면서 전화를 끊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공지 기타 컴퓨터로 TV보기 (종편 및 케이블방송)
공지 기타 신문 잡지 보기
4558 자유글 삶의 향기가 살아있다는 것은
4557 자유글 세월따라 인생은 덧없이 흐른다
4556 자유글 빈손
4555 자유글 부드러운 가지가 되어라
4554 자유글 우리들 인생은 이렇다네
4553 자유글 망백(望百)의 황혼길
4552 자유글 척박한 환경 극복하기
4551 자유글 겉모습보다 내면에 충실하자
» 자유글 웃지 못할 노년의 우리들 모습
4549 자유글 거울 이야기
4548 자유글 인생의 세가지 싸움
4547 자유글 행복은 행복한 생각에서 출발한다
4546 자유글 인생의 파도타기
4545 자유글 세상을 따뜻하게 하는일
4544 자유글 인생은 운명이 아니라 선택이다
4543 자유글 습관의 뿌리
4542 자유글 친구는 인생의 동반자이다
4541 자유글 내 인생의 동반자
4540 자유글 가장 아름다운 손
4539 자유글 2020년도 인구통계(통계청,국민연금공단. 건강보험공단 공동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