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prev 2021. 09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빼어난 미모도 나이가 들수록 차이가 적어지는 것처럼

인생은 나이가 들면서 모든 면에서 불평등의 차이가 줄어들고,

차츰 평준화가 이루어진다.

 

30대까지는 나 이외의 다른 삶이 더 높아 보이고 커 보여

세상이 불공평하다는 푸념도 하였지만,

영혼이 커지는 불혹의 40대부터는

세상을 관조할 수 있는 시각이 생기게 되어

인생의 평준화가 비로소 시작된다.

 

그러다가 지천명(知天命)의 50대부터는

섭리에 순응하는 정신적 성숙함으로

경쟁의 산봉우리를 무디게 하고 계곡을 차오르게 한다.

 

이순(耳順)의 세대라는 60대에는

생존경쟁의 차원을 떠나서

모든 걸 있는 그대로 수용하게 되고

“空手來 空手去”에 절실하게 공감하게 된다.

 

고희(古稀)의 70대부터는 앞에 보이는 종착역이

점차 크게 부각되어 인생의 평준화를 당연시하게 된다.

 

부요함의 즐거움을 부정하지는 않지만

그것에 젊었을 때처럼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고,

물질적 소유의 다소에 따른 기쁨에도 별 차이가 없게 된다.

 

또한 많이 알고, 많이 가졌다는 만족감도

부족하고 미흡한 자의 진정으로

감사하는 마음의 가치에 미치지 못하기도 한다.

 

결국 이리 빼고 저리 더하다 보면,

높낮이는 결국 비슷해지진 상태로

인생의 종착역에서 하차하여 모두가 흔적도 없이 사라진다.

 

그러므로 육체적 건강이 크게 중요시되고

물질적 가치에 점차 둔감해지는 삶속 에서는

더 강건하다고 자만하지 말고,

더 가졌음에 오만하지 말며,

더 배웠고 귀한 신분이었다고 교만하지 말지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공지 기타 컴퓨터로 TV보기 (종편 및 케이블방송)
공지 기타 신문 잡지 보기
4694 자유글 내가 누구인지 안다는 것
4693 소식 강희석 동기생(병기) 타계
4692 자유글 가는 세월 오는 세월
4691 자유글 득도다조(得道多助)
4690 자유글 추억소환
» 자유글 인생이 나이가 들면
4688 자유글 삶은 메아리 같은 것입니다
4687 자유글 쉬어가는 삶
4686 소식 조관주 동기생(헌병) 타계
4685 소식 이현성 동기생(병기) 타계
4684 소식 이현성 동기생(병기) 타계
4683 소식 손진혁 동기생(통신) 타계
4682 자유글 마음은 마치 그릇과 같다
4681 자유글 얼어붙은 눈물
4680 소식 김동기 동기생(포병) 타계
4679 자유글 인생은 뜬 구름
4678 자유글 마음의 문을 여십시요
4677 자유글 어떻게 살겠습니까?
4676 자유글 오해와 사랑의 수식
4675 자유글 사소십다(四少十多)