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prev 2021. 09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인생 칠십이면 가히 무심 이로다.

흐르는 물은 내 세월 같고,

부는 바람은 내 마음 같고,

저무는 해는 내 모습 같으니

어찌 늙어보지 않고 늙음을 말하는가.


육신이 칠십이면 무엇인들 성 하리오.

둥근 돌이 우연 일 리 없고

오랜 나무가 공연할 리 없고

지는 낙엽이 온전할 리 없으니

어찌 늙어 보지 않고 삶을 논하는가.


인생 칠십이면 가히 천심이로다.

세상사 모질고

인생사 거칠어도

내 품안에 떠 가는 구름들아

누구를 탓하고 무엇을 탐 하리오.


한 세상 왔다 가는 나그네여.

가져 갈수 없는 짐에 미련을 두지 마오.


빈 몸으로 와서

빈 몸으로 떠나가는 인생

무겁기도 하건만

그대는 무엇이 아까워

힘겹게 이고 지고 안고 사시나요.


빈손으로 왔으면 빈손으로 가는 것이

자연의 법칙 이거늘

무슨 염치로 세상 모든것을 다 가져 가려 합니까.


간밤에 꾼 호화로운 꿈도

지나고 나면 무상할 뿐이지요.


어제의 꽃피던 봄날도

오늘의 그림자에 가려져 보이지 않는데,

그대는 지금 무엇을 붙들려고
그렇게 발버둥 치고 있나요.


발가 벗은 몸으로 세상에 나와서

한 세상 사는 동안 이것저것 걸쳐입고

세상 구경 잘 했으면 만족하게 살았지요.

무슨 염치로 세상모든것을 가져 가려 합니까.


황천길은 멀고도 험하다 하는데

무슨 힘이 있다고 애착을 벗어 나지 못하는가.
어차피 떠나 가야 하는 길이 보이면

그 무거운 짐일랑 다 벗어 던져 버리고

처음왔던 그 모습으로 편히 떠나 보네시구려.


이승것은 이승의 것이니 아예 마음에 두지 마오.
떠날땐 맨몸 걸쳐주는 무명천 하나만 걸쳐도,

그대는 그래도 손해 본 것 없지 않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공지 기타 컴퓨터로 TV보기 (종편 및 케이블방송)
공지 기타 신문 잡지 보기
4694 자유글 내가 누구인지 안다는 것
4693 소식 강희석 동기생(병기) 타계
4692 자유글 가는 세월 오는 세월
4691 자유글 득도다조(得道多助)
» 자유글 추억소환
4689 자유글 인생이 나이가 들면
4688 자유글 삶은 메아리 같은 것입니다
4687 자유글 쉬어가는 삶
4686 소식 조관주 동기생(헌병) 타계
4685 소식 이현성 동기생(병기) 타계
4684 소식 이현성 동기생(병기) 타계
4683 소식 손진혁 동기생(통신) 타계
4682 자유글 마음은 마치 그릇과 같다
4681 자유글 얼어붙은 눈물
4680 소식 김동기 동기생(포병) 타계
4679 자유글 인생은 뜬 구름
4678 자유글 마음의 문을 여십시요
4677 자유글 어떻게 살겠습니까?
4676 자유글 오해와 사랑의 수식
4675 자유글 사소십다(四少十多)