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prev 2021. 06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오랫동안 부부싸움을 심하게 하는 부부가 고민 끝에 정신과 의사를 찾아갔습니다.
의사가 자초지종을 듣고는 부부에게 처방전을 주면서 말했습니다.

"만약 화가 치솟거든 처방받은 약을 물과 함께 복용한 후에는 꼭 지켜야 하는 것이 있습니다.
하나는 반드시 입안에서 1분이 지난 후에 삼켜야 되며
두 번째는 다시 1분 동안 아무 말도 하지 않아야 큰 효과를 볼 것입니다."

 

이후 부부는 서로 싸우다 화가 나면 각자 약을 물에 타서 마시곤 의사의 처방대로
두 가지를 꼭 지켰습니다.

그러자 신기하게도 마음이 가라앉았고 두 사람은 싸우기를 멈추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몇 달이 지난 후에 약이 떨어지자 부부는 다시 의사에게 약을 더 처방해 달라고 하였는데
그러자 의사가 대답했습니다.

"사실 그 약은 비타민입니다.
두 사람이 싸움을 멈출 수 있었던 것은 그 비타민을 먹고 기다리는 동안
분노가 사그라들었기 때문입니다."

 

대부분 관계가 틀어지게 되는 발단은 바로 '말'입니다.

특히 친밀한 사이일수록 더 쉽게 그동안 쌓였던 감정이 순간적으로 표출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렇게 전해지는 말은 대화가 아닌 일방적인 분풀이기 때문에
결국 서로의 감정의 골은 더 깊어지게 됩니다.

그러니 감정을 참지 못하고 표출하고 싶어질 때 1분이라는 침묵의 시간은 큰 효과가 있습니다.
잠시 후에 말해도 늦지 않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공지 기타 컴퓨터로 TV보기 (종편 및 케이블방송)
공지 기타 신문 잡지 보기
4699 자유글 개선해야 할 노인들의 5 No
4698 자유글 인생도 행복도 채워지는 것이다
4697 자유글 밤에 우는 새
4696 자유글 신이 주신 선물
» 자유글 특별한 처방전
4694 자유글 내가 누구인지 안다는 것
4693 소식 강희석 동기생(병기) 타계
4692 자유글 가는 세월 오는 세월
4691 자유글 득도다조(得道多助)
4690 자유글 추억소환
4689 자유글 인생이 나이가 들면
4688 자유글 삶은 메아리 같은 것입니다
4687 자유글 쉬어가는 삶
4686 소식 조관주 동기생(헌병) 타계
4685 소식 이현성 동기생(병기) 타계
4684 소식 이현성 동기생(병기) 타계
4683 소식 손진혁 동기생(통신) 타계
4682 자유글 마음은 마치 그릇과 같다
4681 자유글 얼어붙은 눈물
4680 소식 김동기 동기생(포병) 타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