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prev 2021. 07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조선 세종 때 우의정과 좌의정을 두루 거친 맹사성.
그가 19세에 장원급제하여 파천 군수로 부임했을 때에 일화입니다.

 

어느 날 맹사성이 한 고승과 이야기를 나누며 물었습니다.
"군수로서 지표로 삼아야 할 좌우명이 무엇입니까?"

그러자 고승이 담담하게 대답했습니다.
"그것은 나쁜 일을 하지 않고 착한 일만 하는 것입니다."

 

맹사성은 너무나 당연한 대답을 하는 고승에게 화를 냈지만,

고승은 화를 내는 맹사성에게 아무런 말 없이 찻잔에 차를 따랐습니다.

그런데 찻잔에 차가 흘러넘치게 되었고 고승의 행동에 더욱 화가 난 맹사성은 말했습니다.
 "지금 뭐 하는 겁니까?  차가 넘쳐 바닥을 더럽히고 있습니다!"

 

그러자 고승이 웃으면서 말했습니다.
"차가 넘쳐 바닥을 더럽히는 것은 알면서

학식이 넘쳐 인품을 더럽히는 것은 왜 모르십니까?"

 

이 말에 부끄러움을 느낀 맹사성은 황급히 방을 나가려다가

출입문 윗부분에 머리를 세게 부딪혔습니다.

아픔과 부끄러움에 어쩔 줄 모르는 맹사성에게 고승이 다시 말했습니다.
"고개를 숙이면 매사에 부딪히는 법이 없지요."

 

맹사성은 그 일로 깊이 깨달음을 얻고는 자만심을 버리고 청백리가 되어

황희와 함께 조선 최고의 재상으로 추앙받는 정승이 되었습니다.

 

높은 자리에 오르면 청렴해지고 겸손해지려는 사람보다는,
오히려 가진 것을 뽐내기 위해 그 자리에 오르려는 사람들이 더 많은 것 같습니다.

그런데 힘 있는 사람들만의 이야기는 아닙니다.
우리 주변에 우리보다 약하고 어려운 사람에게 우리가 어떻게 행동하는지

역시 돌이켜 생각해 볼 문제입니다.

먼저 낮아지는 모습을 보여주세요.
그럼 더 많은 것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공지 기타 컴퓨터로 TV보기 (종편 및 케이블방송)
공지 기타 신문 잡지 보기
4728 자유글 도모지(塗貌紙)
4727 자유글 순간 순간 난 이미 선택받은 행복한 사람입니다
4726 자유글 내일은 내일의 바람이 분다
4725 자유글 오늘 하루는 내 작은 인생이다
4724 건강 경희대 의대 교수들이 만든 의학 만화
4723 자유글 서로 소중히 하며 사는 세상
4722 자유글 물레방아 인생
4721 자유글 참 좋은 일입니다
4720 자유글 있는 그대로 마음을 열자
4719 자유글 태풍이 지나가면
4718 자유글 조용한 물이 깊은 것처럼
4717 지식 일상에 도움이 되는 용어
4716 자유글 내 자식에게 전하고 싶은 7가지 이야기
4715 소식 송죽회보 제121호(2021-2호) 발간배포
4714 자유글 황혼을 아름답게
4713 자유글 상처 회복
4712 자유글 지도자의 리더십
4711 자유글 깨진 찻잔의 비밀
4710 자유글 아름답게 늙는 지혜
» 자유글 비운만큼 채워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