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prev 2024. 07 next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늙기가 얼마나 싫었으면 가슴을 태우다 태우다

이렇게도 붉게 멍이 들었는가.

 

한창 푸르 를 때는 늘 시퍼를 줄 알았는데

가을 바람 소슬 하니 하는 수 없이 너도 옷을 갈아 입는구나.

 

붉은 옷 속 가슴에는 아직 푸른 마음이

미련으로 머물고 있겠지.

 

나도 너처럼 늘 청춘 일줄 알았는데

나도 몰래 나를 데려간 세월이 야속하다 여겨지네,

 

세월 따라 가다 보니 육신은 야위어 갔어도

아직도 내 가슴은 이팔 청춘 붉은 단심 인데,

 

몸과 마음이 따로 노니

주책이라 할지도 몰라.

 

그래도 너나 나나 잘 익은 지금이

제일 멋지지 아니 한가.

 

이왕 울긋 불긋 색동 옷을 갈아 입었으니

온 산을 무대 삼아 실컷 춤이라도 추려 무나.

 

신 나게 추다 보면 흰 바위 푸른 솔도

손뼉 치며 끼어 들겠지.

 

기왕에 벌린 춤 미련 없이 너를 불사르고

온 천지를 붉게 활활 불 태워라.

 

삭풍이 부는

겨울이 오기 전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공지 기타 컴퓨터로 TV보기 (지상파 및 종편)
공지 기타 신문 잡지 보기
5583 자유글 지우개
5582 자유글 마지막 모습이 아름다운 사람
5581 자유글 백수의 생존비법
5580 자유글 삶에는 정답이 없다
5579 자유글 마음에 두면 닮아간다
5578 자유글 인생은 내일도 계속된다
5577 자유글 말은 뒤에서 하지 말라
5576 자유글 자신을 들여다보는 삶
5575 자유글 마음을 열면 행운이 들어온다
5574 자유글 나의 가치는 내가 만드는 것이다
5573 건강 발 건강과 증상
5572 자유글 이런 노인이 되게 하소서
5571 자유글 행복한 삶은 자신이 만들어라
5570 자유글 할수 있을 때 인생을 즐겨라
» 자유글 단풍 너를 보니 - 법정 스님
5568 자유글 마음을 아는 벗
5567 자유글 오늘만이 존재할 뿐이다
5566 자유글 얀테의 법칙
5565 자유글 두려움 없이 노년을 맞이하기
5564 자유글 좋은 생각